본문 바로가기

인터넷면세점 메뉴 열기

NEWS 2022.08.05

롯데면세점, LDF 스타럽스 4기 제주 청년기업 첫발 딛는다

이전으로 돌아가기
롯데면세점, LDF 스타럽스 4기 제주 청년기업 첫발 딛는다 롯데면세점, LDF 스타럽스 4기 제주 청년기업 첫발 딛는다
 - 제주 청년기업 5개팀 선정... 1박 2일 워크숍 시작으로 10주간 엑셀러레이팅 지원
 - 각 팀당 최대 4천만 원 사업비 지원 및 1:1 맞춤형 코칭 프로그램 진행

롯데면세점(대표이사 이갑)이 ‘LDF 스타럽스(Starups)’ 4기 청년기업 5팀을 선정하고 발대식 및 액셀러레이팅을 위한 워크숍을 진행했다고 5일 밝혔다.

LDF 스타럽스는 롯데면세점이 청년기업가를 육성하고 지역 관광 활성에 기여하기 위해 2019년부터 매년 진행하고 있는 사회공헌사업이다. 이번 4기는 제주 지역 상생 비즈니스 모델을 운영하고 있는 청년 기업을 대상으로, 지난 5월부터 모집을 시작해 서류심사와 PT심사 과정을 거쳐 최종 5개팀을 선발했다. LDF스타럽스 4기는 14대1의 경쟁률을 보이며 제주 청년기업들의 많은 관심을 받았다.

이번에 선발된 제주 청년기업들은 지난 4일부터 이틀 동안 제주 롯데시티호텔에서 진행한 워크숍을 시작으로 앞으로 다양한 창업 지원을 받게 된다. 롯데면세점은 각 청년기업에게 최대 4천만 원의 사업지원금을 지급하고, 부산창조경제혁신센터와 함께 기업 진단부터 전문가 1:1 멘토링 등 10주 동안 맞춤형 액셀러레이팅을 지원한다. 더불어 롯데벤처스의 스타트업 인큐베이팅 프로그램인 '엘캠프(L-CAMP)'에 참여할 수 있는 혜택을 제공한다.

이번 4기 프로젝트에는 ▲호텔에서 폐기된 침구류 등을 재활용해 장난감이나 옷 등 반려동물용품을 제작하는 ‘레미디’, ▲제주 로컬 브랜드와 상품을 발굴해 판로를 개척하고 관광객과 연결하는 ‘일로와’, ▲상품성 없는 감귤을 핸드워시 상품이나 샤벳젤리 같은 먹거리로 재탄생시키는 ‘제주클린산업’, ▲제주에서 생산되는 당근을 캐러멜 상품으로 만드는 ‘카카오패밀리’, ▲비선호부위인 돼지 뒷다리살을 활용해 닭가슴살을 대체할 수 있는 다이어트용 식품을 개발하는 ‘프로틴돼지’ 등 기발한 아이디어를 기반으로 지역과 상생 성장할 수 있는 청년기업들이 선정되었다.

‘레미디’의 김민희 대표는 “스타럽스 프로젝트를 통해 레미디가 지향하는 지속가능한 제품 개발과 유통 과정에 대한 전문화된 지원을 받을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며 “지역 사회와 상생할 수 있는 제주 대표 브랜드로 성장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또한, ‘프로틴돼지’의 조형근 대표는 “롯데면세점과 부산창조경제혁신센터가 제공하는 엑셀러레이팅 프로그램이 초기 비즈니스 모델을 발전시키는 자양분이 되도록 10주간 열심히 참여할 것”이라며 선정 소감을 말했다.

이상진 롯데면세점 마케팅부문장은 “스타럽스 프로젝트를 통해 제주 지역사회와 청년기업이 함께 성장하는 데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롯데면세점은 앞으로도 상생 협력할 수 있는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지속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지난 2020년부터 ‘LDF Impact’라는 슬로건 아래 CSR 활동 강화에 나선 롯데면세점은 지역 상생, 환경, 여성 3가지 방향성 아래에서 지속적이고 다양한 활동을 전개하며 우리 지역사회에 선한 영향력을 전파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