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인터넷면세점 메뉴 열기

NEWS 2022.06.07

롯데면세점, 2년 만에 대형 관광버스 들어온다! 말레이시아 인센티브단체 150여 명 명동본점 방문

이전으로 돌아가기
롯데면세점, 2년 만에 대형 관광버스 들어온다! 말레이시아 인센티브단체 150여 명 명동본점 방문 롯데면세점, 2년 만에 대형 관광버스 들어온다! 말레이시아 인센티브단체 150여 명 명동본점 방문
- 오늘 7일 말레이시아 인센티브 단체 150여 명 롯데면세점 명동본점 단독 입점 예정
- 제주도 무사증 부활하자 6일 태국 단체관광객 170여 명 롯데면세점 제주점 방문해
- 태국과 필리핀 등 동남아 단체관광객 300여 명도 추가 방문 계획

롯데면세점(대표이사 이갑) 명동본점에 말레이시아 인센티브 단체관광객 150여 명이 오늘 7일 방문한다고 밝혔다. 동남아 관광객들은 그동안 소규모 그룹으로 한국을 찾았으나, 이처럼 100명 이상의 대규모 인센티브 단체가 방문한 것은 지난 2020년 코로나19 사태 이후 처음이다.

이번에 방문하는 인센티브 단체는 말레이시아에서 화장품 및 건강기능식품 등을 판매하는 기업의 임직원들이다. 지난 4일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입국하여 4박 5일의 국내 관광 일정을 즐기고 있다. 전주한옥마을, 임실치즈마을, 테마파크 등 수도권 및 지방의 주요 관광명소를 찾았고, 오늘 저녁 한강 유람선 관광을 마친 후 8일 출국한다.

말레이시아 관광객들은 오늘 7일 롯데면세점 명동본점에 단독 입점해 쇼핑 일정을 즐길 예정이다. 롯데면세점 명동본점은 다시 돌아올 외국인 방문객을 맞이하기 위해 면세점 전용 엘리베이터 3대를 추가로 설치했다. 약 2년 동안의 공사를 거쳐 지난 4월 운행을 시작했으며, 옥외 주차장 3층과 연결되어 단체관광객이 버스에서 내리자마자 면세점으로 신속하게 이동할 수 있다.

앞서 6일 오후엔 태국인 단체관광객 170여 명이 롯데면세점 제주점을 방문해 면세쇼핑을 즐겼다. 동남아 고객들이 선호하는 설화수, 후 등 인기 화장품을 비롯하여 MLB 등 패션아이템을 주로 구매했다. 6월 들어 제주도 무사증(무비자) 입국제도가 허용되었고 이에 제주-방콕 간 국제선 항공편 운항이 재개됨에 따라 제주를 찾은 것이다. 태국 관광객들은 오설록 티 뮤지엄, 성산일출봉, 천지연폭포 등 제주지역 대표 관광코스를 소화했다.

롯데면세점 관계자는 ”이달에도 태국과 필리핀 단체고객이 롯데면세점을 방문할 예정이고 하반기에는 수천 명 규모의 단체를 모객하기 위해 준비하고 있다“라며 ”주변 국가와 비교해 한국이 높은 방역수준을 유지하고 있고, 아시아 전역에서 인기를 끌고 있는 K-콘텐츠에 힘입어 방한 관광상품이 지속해서 증가하는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또한, 오는 8일부터 정부지침에 따라 해외입국자의 격리의무가 해제되고, 국제선 항공편 또한 조기 정상화 조짐이 보이는 만큼 면세업계 또한 손님맞이에 분주해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한편, 롯데면세점은 지난 2월 아시아권 고객의 쇼핑환경을 개선하기 위해 알리페이플러스(Alipay+)와 업무협약을 맺고 말레이시아와 필리핀, 인도네시아 등 동남아 시장의 디지털 결제 솔루션을 론칭하기도 했다. 나아가 브랜드별 프로모션을 실시하고, 추가 사은품을 증정하는 등 쇼핑 혜택을 강화하고 있다.